교민동정
분류

NSW 각료, 홍상우 총영사 환송 오찬연 개최

작성자 정보

  • 작성자 FOCUS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 NSW 각료, 홍상우 총영사 환송 오찬연 개최 ■


이달 본국으로 귀임하는 홍상우 시드니 총영사를 위한 환송 오찬연 행사가 16 NSW 의사당 내의 레스토랑에서 열렸다.

NSW 주정부의 제프 교정부 장관이 주최한 환송연 행사에는 홍상우 총영사를 비롯 조나단 오디(Jonathan O’Dea) 하원의장, 빅터 도미넬로(Victor Dominello) 서비스부 장관, 이숙진 민주평통 아태지역회의 부의장 총영사관과 아태지역회의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지난 2019 5 11 시드니에 부임한 홍상우 총영사는 이달 임기를 마치고 귀임할 예정이다.

이날 환송 오찬연을 주최한 제프 교정부 장관은 총영사의 3 재임기간 동안 자신은 다문화장관, 보훈처 장관을 맡으면서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다각도록 긴밀하게 협조할 있는 기회를 가졌고, “총영사의 협조와 지원에 감사했다 말했다.

그는 특히 지난 2020 “6.25 전쟁 70주기를 맞아 총영사관이 시드니 중심가를 운행하는 경전철에 호주 참전용사 8인의 얼굴을 전시한 캠페인이 무척 인상적이었다고 술회했다.

당시 제프 리 장관은 다문화부 장관의 지위로 캠페인 오프닝 행사에 참석해 홍 총영사와 이안 크로포드 해군 제독(국립호주한국전쟁기념관 건립추진위원장) 등과 함께 테이프 커팅식에 참가했다.

조나단 오디 주 하원의장 역시 지난 3년 동안 홍상우 총영사를 통해 NSW 주정부 및 의회와 대한민국 정부는 물론 시드니 한인사회와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이 극대화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빅터 도미넬로 장관은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동안 다방면에 걸쳐 주 시드니 총영사관이 주정부의 방역정책에 협조를 아끼지 않았을 뿐더러 한인사회를 대상으로 주정부 정책이 효율적으로 시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해준 것에 대해 거듭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홍상우 총영사는 재임 기간 동안 NSW 주정부의 지원으로 다양한 행사들을 성공리에 마무리할 수 있었고, 특히 시드니 총영사관의 퀸즐랜드 주 분관이 신설된 것은 매우 감회가 깊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찬연이 끝난 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아태지역회의의 이숙진 부의장은 총영사 집무실에서 감사패를 증정했다.


66bc496e256472f697d42fddc962ae47_1669179864_5731.jpg

(왼쪽부터) 조나단 오디 NSW 하원의장, 홍상우 총영사, 오현영 영사, 빅터 도미넬로 서비스 장관, 제프 교정부 장관, 이숙진 민주평통 부의장


66bc496e256472f697d42fddc962ae47_1669179933_4288.jpg
이임하는 홍상우 총영사에게 감사패를 증정하는 이숙진 부의장 


- FOCUS -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04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날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