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연아줌마의 스토리가 있는 요리스쿨 - [주스쿨]
분류

[주스쿨 64편] 만두속 가득 사랑을 담아

작성자 정보

  • 작성자 FOCUS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주스쿨 64편]


만두속 가득 사랑을 담아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248_7639.jpg
 

새해 첫 날

우리집에 오신 첫 손님은 바로바로 울엄마~♡

어젯밤 꿈에 내내 엄마를 부른듯했는데

진짜 엄마가 오시게 됐다며

"울엄마 오신다~좋겠지? 메롱~"하며 딸에게 말하니

"좋겠네~엄마네 엄마 오셔서~~" ㅋㅋㅋ 

 

몇년만에 서울 나들이냐며 다급히 걸려온 전화~

호주로 이민가신 어릴적 고향친구분이

잠시 한국을 오셨다며 보고싶다고 하시자

열일 재치고 양평 용문역에서 전철을 타시고

베낭엔 내일 만날 친구분께 드릴 된장 6키로를 담아서

그 무거운걸 짊어지고 서울 우리집까지 급 달려오신 엄마~^^ 

 

집에 아버지 드실 김치찌개를 한솥 끓여놓고 오셨다며~ㅋ

여자들이 곰솥에다가 뭔가를 만들 때

남자들은 심히 긴장한다두만

우리 아부지 오늘 심장이 좀 쫄깃하셨을듯~~ 

 

새해 첫 날부터 아주 큰 전철을 타고 바깥풍경 구경하시며

서울로 오는길이 너무 좋으셨다며

마중갔던 집앞 둔촌역에서 나를 만나자마자

손을 붙잡으시곤

"주연아~올해 좋은일 많을랑가봐.

새해 첫 날부터 긴 차 타고 서울까지 오다니~ㅎㅎ" 

 

오랜만에 우리집에 오신 엄마~

뭘 맛있는 걸 해드려야하나~

재래시장길로 접어들어 집으로 오면서

드시고 싶으신거 말씀하시랬더니

그냥 김치에 밥 먹으면 된다며 손사래를 치십니다~ 

 

동태 큰 놈으로 한마리 사고

제주무 한 개 사고

떡국떡 한 봉지 사서 집으로 오면서 

 

지난주 틈틈이 빚어둔 고기만두, 김치만두로

떡만두국을 따끈하게 끓여드리고

무우 넣고 시원 칼칼하게 끓일 동태찌개는

내일 아침식사로 뜨끈하게 드시게하고 친구분 만나러 가시게~ 

 

겨울무는 확실히 보약이네요.

녹색부분을 채쳐서 무생채무침을 새콤칼칼하게 무쳤는데

얼마나 달고 육즙도 많고 아삭하고 맛있는지요~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353_5024.jpg
 

겨울에 무 먹고 트림 안하면 산삼 먹은거나 마찬가지란 말 

실감하겠더라구요~^^

생채무치는 내내 시원한 무한조각 입에 물고 아작아작~ 

 

지난주부터 틈틈이 명절에 가족들과 함께 먹을 만두를 빚어

생신이셨던 지인분께 선물도 해드리고

밥대신 만두를 주식으로 먹는 보현양도 먹어서

냉동실에 켜켜이 잘 봉해서 얼리고 있었던 터인데

쌓여있을 틈이 없네요~ㅎㅎ 

 

마침 엄마께 찐만두맛도 보여드리고

사골국 녹여 떡만두국도 끓이고~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01_1844.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02_6906.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04_0144.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10_0315.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11_7203.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16_5071.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18_1631.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22_2581.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24_2058.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34_3007.jpg
 

155fb9e15d76c512a10045d50427e79b_1674531463_4619.jpg
 

새해 첫 날부터 저는 또 부엌에서 수다떨며 음식을 했네요~ 

사실 어제 사고가 좀 있어서

몸을 좀 쉬어줘야 할 상황이긴 했는데~

내일 엄마 가신 후 치료를 다시~^^;; 

 

엄마 말씀대로 올해 얼마나 좋은 일이 있으려고

어제는 큰 액땜을 했는지..ㅠㅠ~~^^ 

 

손만두 빚었던 사진들을 다시보니

그리도 빚고싶었던 도자기공예가 또 생각납니다~ㅎㅎ

언젠가는 꼭 그릇들을 빚어서

만든 요리와 잘 어울리는 접시에 담아보리라~는

새해 희망을 가져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6d9c9f660e1ac1266b75cfe71ef6e757_1598862062_383.jpg
 

글 기고: 박주연 


현재 온라인 '마켓컬리', 'SSG'

   프리미엄 HMR '(주)정미경키친' 해외사업부장 재직

한국내 외국프랜차이즈외식업계 연수팀장 및 점주(20년 외식경력) TGI.F & OUTBACK

해외외식업체 오프닝 팀리더로 파견근무 (미국, 일본, 대만)

한국외식정보 ‘월간식당’ 전임강사

외식관련대학 강의 (서비스, 마케팅, 경영수익비용구조)

2015년 현대문예 수필작가로 등단

제주의 소리 필진. ‘밥집아줌마의 세상 엿보기’ 코너

초, 중, 고, 대학생, 주부를 대상으로 ‘요리스쿨을 통한 꿈에 대한 특강!’)


∽∽∽∽∽∽∽∽∽∽∽∽∽∽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4 / 1 Page